상단여백
HOME 2020총선 총선브리핑
황교안, 종로 출마... 민중당 “종로에서 적폐정치 역사와 안녕할 때”[총선브리핑] 2월 7일

▲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7일 서울 영등포구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4.15 총선 종로 출마 발표를 위해 기자회견장에 들어서고 있다. [사진 : 뉴시스]

황교안, 종로 출마 선언... 민중당 “종로에서 적폐정치 역사와 안녕할 때”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정부를 심판하겠다”며 결국 서울 종로 출마를 선언했다. 더불어민주당은 대변인 브리핑에서 “국민의 삶에 대한 희망과 비전을 보여주는 정정당당한 승부를 기대한다”고 응수했고, 바른미래당도 대변인 논평에서 “종로출마의 명분은 기껏해야 기득권 정치의 복원이라는 속내를 감춰보려는 속임수에 불과”하다며 “황 대표가 갈 곳은 종로가 아니라 자신의 집”이라고 말했다. 대안신당과 정의당은 “떠밀려서 한 결정”이라며 일갈했다.

민중당은 대변인 논평에서 날 선 일침을 날렸다. 황 대표에게 “이왕 나선 ‘천 길 낭떠러지’, 혼자 가지 마시고 자유한국당 적폐 모두 끌어안고 내던지길 바란다”고 했다.

민중당은 황 대표를 두고 “부정과 불의의 역사를 써 온 인물”이라며 ▲박근혜와 함께 청산되었어야 할 국정농단 공범 ▲전 세계 유례없는 ‘진보정당 해산’을 주도한 반헌법 반민주적폐 ▲그러고도 부끄럼 없이 ‘내가 해산시켰다’며 떠들고 다니는 구시대 색깔 정치인 ▲일본에 우리 군사정보 퍼주자고 밥까지 굶던 친일친미 사대매국 정치인 ▲20대 국회를 식물국회, 동물국회로 전락시킨 장본인 ▲선거개혁에 저항해 괴뢰정당 창당하고 국민 우롱하는 협잡꾼이라 규정짓곤, “광화문 촛불이 타올랐던 종로에서 (총선에서) 그와 자유한국당 적폐정치 역사가 동시에 마감될 때가 왔다”며 황 대표와 자유한국당에 안녕을 고했다.

▲ ‘국회의원 특권 폐지’ 국민발안위원 참가자 수가 민중당 ‘국민의 국회 건설 운동본부’ 홈페이지 첫 화면에 누적되고 있다.

부산, ‘국회의원 특권 폐지’ 국민발안위원 1만 명 돌파

민중당 부산시당이 7일 부산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국회의원 특권 폐지를 위한 국민발안 위원 모집에 부산 시민 1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23일부터 발안 위원 모집에 나서 이날까지 시민 1만 1000여 명을 모집한 민중당 부산시당은 “현재까지 발안위원으로 신청한 시민들은, 국회의원 특권 폐지를 위해 가장 먼저 도입해야 할 제도로 ‘국회의원 소환제’(36.5%)를 꼽았고, ‘면책·불체포특권 폐지’(31.9%)가 2순위를 차지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12월20일 ‘국민의 국회 건설 운동본부’를 발족한 후 ‘국회의원 특권폐지법’ 국민 발안 위원 모집 운동을 벌이고 있는 민중당은, 10만 명의 국민 발안 위원을 모아 국민의 의지를 담은 특권폐지법을 만들어 21대 국회에서 민중당 1호 법안으로 발의하겠다는 계획이다. 7일 19시 현재 국민 발안 위원을 신청한 참가자는 2만 3천여 명이다.

전농, 김영호 전 의장 조직후보로 확정

전국농민회총연맹(전농)이 5일 오후 정기대의원대회를 열어 김영호 전 의장을 조직후보로 확정했다.

전농은 대의원대회 결의문에서 “2017년 우리는 조국분단의 숙주가 되어 점점 더 커지는 적폐를 청산하기 위해 갑오농민군이 되어 전봉준트랙터에 시동을 걸고 촛불로 정권 교체를 이루어 냈다”고 상기한 후, 그럼에도 여전히 ‘종속적 한미동맹’과 ‘사회 불균형’이 더 커지고 있다고 꼬집곤, 그 이유가 “권력을 우리가 쟁취하지 못했기 때문”, “역사의 바퀴를 굴리는 주체가 민중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전농은 “권력을 쟁취하고 역사의 바퀴를 우리 힘으로 굴릴 것을 다시한번 각성하자”면서 김영호 후보의 당선을 위해 “농민회의 핵심인 면지회를 활성화하고 모든 면지회 마을좌담회를 진행할 것”을 결의했다.

민중총궐기와 백남기 투쟁, 박근혜 정부 퇴진운동에 앞장섰고, 농민수당 실현을 위해 주민조례제정운동을 벌여온 김영호 전 의장은 민중당 비례대표 농민전략(비례 2번) 후보로 출마한다. 김 후보는 지난달 22일 국회 정론관에서 회견을 열어 “농업, 농촌, 농민을 살리기 위해 출마한다”고 밝혔다.

편집국  news@minplusnews.com

<저작권자 © 현장언론 민플러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민플러스 2020-02-10 09:46:25

    박혜연님의 댓글은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에 해당해 삭제합니다.   삭제

    • 박혜연 2020-02-08 14:16:01

      교활아 교활아 뭐하니? 작년에 삭발놀음에 단식놀음 투쟁놀음하니까 지겹지않니? 이러다가 자유한국당 전멸될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